•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장원준 ''팀 우승 목표.. WBC서 모든 것 쏟아부을 것'' (일문일답)

기사입력 : 2017-02-0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동영 기자]
호주 시드니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장원준. /사진=두산 베어스 제공
호주 시드니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장원준. /사진=두산 베어스 제공



두산 베어스 '판타스틱4'의 일원이자 '2017 월드 베이스볼 클래식(WBC)' 국가대표인 장원준(32)이 스프링캠프 현장에서 소감과 각오를 다졌다.

장원준은 현재 소속팀 두산의 스프링캠프에 참가중이다. 호주 시드니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이후 WBC 대표팀 캠프로 이동해 다시 훈련을 진행할 예정이다. 소속팀과 대표팀까지 병행해야 하는 장원준으로서는 부담스러울 수 있다.

하지만 장원준은 부담을 이겨내고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는 각오를 다졌다. 아래는 장원준과의 일문일답.

- 지난 시즌을 돌아본다면, 통합 우승 및 한국시리즈 2연패를 이끌었는데.

▶ 모두 다 좋은 기억이고 유익한 경험이다. 하지만 이제는 지난 추억으로 남기고 앞으로의 일에 집중하려 한다.
- '판타스틱4' 위용이 대단했다. 선수끼리도 경쟁심을 느꼈나? 특히 4명 중 마지막으로 15승을 했다. 그 날 경기가 부담되지 않았나.

▶ 모두가 잘했기 때문에 ‘의식’은 됐다. 하지만 서로간의 ‘경쟁’이란 생각은 없었다. 그저 ‘잘하자’, ‘내 몫을 하자’는 각오로 매 경기 진지하게 임했다. 사실 15승에 대한 생각은 별로 없었다. 큰 욕심도 없었다. 다만 주변에서 기록을 언급하기 시작하면서 부담이 생겼다. 그러나 15승은 혼자 잘한다고 되는 일이 아니지 않는가. 팀원의 도움이 필요한 것이니 ‘내 동료들, 팀을 믿고 던지자’는 생각으로 마음을 다스렸다.

- 지난 시즌을 돌아봤을 때 부족한 점이 있다면.

▶ 볼넷이 많아 아쉬웠다. 게임이 어렵게 흘러가곤 했다. 이 문제점을 고치기 위해 더 집중해야 할 것 같다. 지금부터 더 높은 집중력으로 훈련을 소화하고자 한다.

- 그럼에도 통산 100승에 성공했다. 올해 달성하고 싶은 기록이 있나?

▶ 팀 우승이 당연한 목표다. 그것이 첫 번째이고 최우선이다. 개인적으로는, 연속 두 자릿수 승수와 연속 세 자릿수 탈삼진 기록을 세우고 싶다. 특히 10승은 매시즌 나의 목표이다. ‘이번 시즌 내가 최소한의 몫은 했구나’라고 자평할 수 있는 바로미터다. 만약 이 목표에 성공하면 그다음 단계를 차근차근 밟아가겠다.

* 장원준 현재기록
- 연속 10승 : 역대 3번째, 좌완 최초 7년연속 10승 달성
- 연속 세 자릿수 탈삼진 : 9시즌 연속 세 자릿수 탈삼진
: 2006~11, 14~16 (역대 2번째 / 좌완 최초)
* 최다 기록 : 10시즌 연속 - 이강철(해, 1989~1998)

- 시즌 시작 전이지만, 시즌 종료 후의 모습을 그려본다면?

▶ 모든 것이 잘되었으면 한다. 우승해서 모두가 같이 기뻐하는 모습. 그리고 그 안에 나도 함께 기뻐하고 있는 모습을 그린다.

- WBC에 대해 묻지 않을 수 없다. 비시즌 어떤 루틴으로 훈련을 했나.

▶ 호주에 먼저 넘어와 WBC 개막에 맞춰 몸을 만들고 있다. 좋은 기후에서 열심히 땀 흘리고 순조롭게 준비하고 있다. 특별한 모습을 기대하고 훈련하기보다는 그저 열심히 집중하며 준비하고 있다.

- 지난해 프리미어12에 이어 2년 연속 국제대회를 치르는데, 시즌까지 생각한다면 체력적인 부담은 없을까?

▶ 솔직히 부담은 있다. 체력은 요령껏 시즌 끝까지 유지할 수 있는 게 아니다. 하지만 국가를 대표해서 출전하는만큼 좋은 모습을 보여야 한다. WBC에서 모든 걸 쏟아붓겠다. 시즌 때 체력적으로 위기가 온다면 이겨내는 방법밖에 없다고 생각한다.

- Q. 국가대표로서, 두산베어스 선수로서 한마디.

▶ 열심히 준비해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 다른 모든 선수들도 많은 노력과 준비를 하고 있다. 팬들의 많은 격려, 응원과 함께 좋은 결과를 만들 수 있었으면 좋겠다.








김동영 기자 raining9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