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마스크 출석' 안우진, 재심 시작..스포츠공정위 결과는

기사입력 : 2018-01-1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올림픽회관=박수진 기자]
18일 오후 안우진 징계에 대한 재심이 진행되고 있는 대한체육회 스포츠공정위 회의장 / 사진=박수진 기자
18일 오후 안우진 징계에 대한 재심이 진행되고 있는 대한체육회 스포츠공정위 회의장 / 사진=박수진 기자


고교 재학 시절 학교 폭력에 연루돼 징계를 받은 안우진(19·넥센)에 대한 재심이 시작됐다.

안우진은 18일 오후 4시 25분께부터 서울 송파구 올림픽회관에서 열린 대한체육회 스포츠공정위원회 재심에 출석했다. 오후 1시 40분쯤 마스크를 쓴 채 나타난 안우진은 대기실에서 3시간 가량 대기한 다음 회의장으로 들어갔다.

이날 재심은 비공개로 진행돼 긴장감을 더하고 있다. 재심 결과 역시 외부에 공개하지 않고 안우진 개인에게 일주일 내로 우편으로 송달한다.

안우진 / 사진제공=넥센 히어로즈
안우진 / 사진제공=넥센 히어로즈


앞서 지난해 11월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는 휘문고 재학 시절 학교 폭력 사건에 연루된 안우진에 대해 3년 자격 정지라는 중징계를 내렸다. 안우진 측은 이에 상급기관인 대한체육회에 재심을 청구했다. 징계 불복이 아닌 소명 기회를 갖기 위한 재심이다.

대한체육회 국가대표 선발 규정에 따르면 3년 이상 자격정지 징계를 받은 선수는 종목 불문하고 국가대표에 영구적으로 발탁될 수 없다. 아시안게임이나 올림픽에서 국가대표로 뽑히지 못한다는 것은 병역 혜택을 받을 수 없다는 것을 말한다. 안우진은 지난해 6월 세계청소년야구선수권대회에 출전할 대표팀에 선발됐으나, 징계로 인해 제외됐다.

넥센 고형욱 단장은 지난해 말 스타뉴스에 "안우진 선수와 몇 차례 면담을 했고 선수 본인이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2018년에 기회가 되면 공개적으로 사과의 인터뷰 자리를 마련할 것"이라고 전했다. 현재 넥센은 안우진에 대해 자체 징계를 검토 중이다.






올림픽회관=박수진 기자 bestsujin@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