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MLB.com ''강정호, 마이너 경기로 재활 최종 점검할 듯''

기사입력 : 2019.05.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피츠버그(미국),박준형 기자]피츠버그 강정호는 올 시즌 31경기에서 타율 1할3푼3리 4홈런 8타점으로 좀처럼 타격감을 끌어 올리지 못하고 있다. 여기에 지난 14일에는 옆구리 염좌로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 반면 콜로라도 오승환은 엿새만의 등판한 필라델피아전에서 0.2이닝 무실점 기록하며 평균자책점을 9.60으로 낮췄다.경기에 앞서 강정호가 캐치볼을 하고 있다./ soul1014@osen.co.kr

[OSEN=피츠버그(미 펜실베니아주), 이종서 기자] 강정호(피츠버그)가 마이너리그에서 최종 점검을 하고 복귀한다는 전망이 나왔다.

미국 메이저리그 공식홈페이지 MLB.com의 아담 베리 기자는 23일(이하 한국시간) 피츠버그 수석 트레이닝 코치 토드 톰칙과의 인터뷰를 통해 강정호의 상태를 전했다.

베리 기자는 “13일 왼쪽 옆구리 통증으로 부상자 명단(IL)에 들어갔다”고 설명하며 “톰칙은 강정호가 다가오는 시일 내에 필드에 복귀할 것으로 설명했다”라며 “마지막 단계인 재활 경기에 뛸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어서 베리 기자는 “강정호는 올 시즌 31경기에서 타율 1할3푼3리, OPS(출루율+장타율) .504를 기록했다”라며 “피츠버그는 강정호가 타격감을 찾을 수 있도록 마이너리그에서 충분한 타석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고 내다봤다.

한편 강정호는 지난 22일부터 PNC파크에서 티배팅 및 수비 훈련 등을 시작했다. 첫 훈련을 마친 뒤 강정호는 "이제 많이 괜찮아 진 것 같다"고 밝히기도 했다. / bellstop@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