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현장] '1점차 승' 양상문 감독 ''좋은 기운, 내일도 이어나가겠다''

기사입력 : 2019.07.1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부산=김우종 기자]
양상문 롯데 감독.
양상문 롯데 감독.
양상문 롯데 감독이 두산전에서 한 점 차 승리를 거둔 소감을 밝혔다.

롯데 자이언츠는 12일 오후 7시 부산 사직야구장에서 펼쳐진 두산 베어스와 2019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홈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롯데는 33승 2무 55패를 마크하며 리그 최하위를 유지했다. 반면 두산은 3연승을 마감하며 55승 37패를 기록했다. 같은 날 인천 키움-SK전에서 키움이 6-2로 승리하며 두산은 2위 자리를 키움에게 내줬다.

모처럼 롯데가 한 점 차를 끝까지 잘 지켜내며 깔끔한 승리를 거뒀다. 1-1 동점이던 8회 1사 2루 기회서 강로한이 적시 2루타를 치며 영웅으로 등극했다. 또 비록 승리는 챙기지 못했지만 선발 레일리가 7이닝 6피안타 1실점으로 호투했다.

경기 후 양상문 감독은 "레일리가 7이닝을 책임지며 좋은 투구로 팀에 승리를 가져왔다. 레일리 본인의 승리가 되지 않은 것은 아쉽다. 1점 차 박빙의 승부에서 박시영, 고효준, 박진형도 좋은 활약을 했다. 승부처에서 강로한의 집중력도 칭찬하고 싶다. 어려운 경기를 이겨낸 좋은 기운을 내일 경기에도 이어 나가겠다"고 승장 소감을 밝혔다.


부산=김우종 기자 woodybell@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