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야구종합

'홈런왕' 로맥, ''상품 스타일러, 한동민이 산다고 하더라'' [올스타전]

기사입력 : 2019.07.2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창원, 곽영래 기자] 21일 오후 경남 창원NC파크에서 ‘프로야구 2019 MY CAR KBO 올스타전’이 열렸다.홈런 레이스 우승을 차지한 SK 로맥이 기뻐하고 있다. /youngrae@osen.co.kr

[OSEN=창원, 이종서 기자] '홈런 2위' 제이미 로맥(SK)이 올스타전에서도 괴력을 과시했다.

로맥은 21일 창원 NC파크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올스타전 인터파크 홈런레이스 결선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전반기 21개의 홈런을 날리며 최정(22개)에 이어 홈런 2위에 올라있는 로맥은 홈런 레이스에서 자신의 힘을 한껏 뽐냈다. 예선전에서 3개의 홈런을 날린 로맥은 5개를 샌즈와 결선에서 맞붙었다. 로맥은 "예선전은 몸 풀기"라며 "올스타전에 참가한 것이 기쁘다. 결승에서 좋은 모습을 보이도록 하겠다. 샌즈가 상품을 원하는 것 같은데, 이를 막기 위해서 노력하겠다"고 출사표를 던졌다.

결선에서 먼저 타석에 선 로맥은 총 7개의 아치를 그리면서 2개를 친 샌즈를 제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우승자는 상금 500만원과 트로피, 부상으로 LG 트롬 스타일러를 받게 된다.

로맥은 홈런 레이스를 마치고, "SK 구단에게 고맙다. 또 더운 날씨에 팬들이 와서 응원해줘서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상품이 '스타일러'에 대해서는 "이미 한동민이 산다고 사려고 하더라"라고 미소를 지었다. 이어서 그는 "와이프와 아이에게 고맙다. 또 배팅볼을 던져준 불펜 포수에게 고맙다"고 인사를 전했다. / bellstop@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