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음악

[퇴근길 신곡] '컴백' 윤현상, 소속사 이적 후 첫 신곡 어땠나…'실루엣'

기사입력 : 2017-09-1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정지원 기자] 가수 윤현상이 소속사 이적 후 첫 신곡 '실루엣'을 발표하며 컴백을 알렸다. 

윤현상은 14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타이틀곡 '실루엣'을 비롯한 미니 2집 '애티튜드' 전곡을 발표하며 1년 7개월 만에 가요계 컴백했다. 

타이틀곡 '실루엣'은 사랑에 빠진 이의 실루엣을 상상해 가사로 옮긴 곡으로, 1990년대 클래식한 비트와 풍부한 코러스, 촘촘한 섹션을 두루 담은 네오소울, R&B 장르의 곡이다.

"늘 서성이는 실루엣 너만을 나타내는 babyface. 초점은 눈 아래로 우리 그냥 이대로", "난 준비가 됐어. 내게 다가와. 포개어지는 실루엣", "날 눈뜨게 해줘. 너의 곁에 머무르는 그 시간 동안 조금만 더 날 안아줘. 내 옷은 너의 향기로 가득해" 등 아름다운 가사가 인상적이다. 

뮤직비디오에서는 윤현상과 상대 여자 주인공의 감각적인 영상이 담겨 시선을 사로잡았다. 

신작 '애티튜드'는 슬로우잼, 재즈팝, 네오 소울, R&B, 발라드 등 다양한 장르와 실험적 시도를 거친 6개 트랙으로 구성됐다. 윤현상이 직접 작사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