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복단지' 고세원, 회사 2대 주주로 올라섰다

기사입력 : 2017-09-1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최서영 인턴기자]
/사진=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 방송화면 캡처


드라마 '돌아온 복단지'에서 고세원이 회사의 2대 주주로 올라섰다.

14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극본 마주희 연출 권성창 현솔잎)에서 한정욱(고세원 분)이 회사의 2대 주주가 됐다.

박회장(이정길 분)은 그동안 은여사(이혜숙 분)와 박서진(송선미 분)이 한정욱과 복단지(강성연 분)에게 저지른 악행을 사죄했다.

그 동안의 잘못에 대한 사죄의 의미로 박회장은 자신의 법적 지분을 모두 한정욱에게 양도했다.

한정욱은 "그렇게 하시지 않으셔도 됩니다"라고 말했으나 박회장은 "이미 법적 처리를 모두 완료했으니 받아달라"고 말했다.

이로 인해 신회장의 대리인 자격을 가진 복단지와 회사의 2대 주주로 올라선 한정욱이 박서진에게 어떻게 복수를 시작할지 기대를 모았다.





최서영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