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음악

한음저협, 드라마·예능 음악작가에 공식사과

기사입력 : 2017-10-1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사진제공=한음저협
/사진제공=한음저협


(사)한국음악저작권협회 (회장 윤명선, 이하 한음저협)가 드라마 예능 작가들에게 사과의 입장을 전했다.

13일 한음저협은 "12일 유은혜 의원이 지적한 드라마 및 예능 음악 작가들의 저작권료 미분배 건과 관련해 대대적인 자체조사를 실시한 결과 분배가 보류된 비용은 대략 최대 5억 5천만원 가량이며, 천여 편에 이른다"라고 밝히며 "이에 대한 신속한 처리를 실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음저협은 "아직도 방송국측이 협회에 제출하지 않은 자료들이 있어 문제 해결을 위해 방송국 측과 면밀한 협의를 진행하고 있으며, 자료 미제출 등 고질적인 문제가 우선 해결되어야 정확한 분배를 할 수 있다"라며 "천여 편 중 자료가 확보된 300여 편은 분배편성이 이미 완료되어 사용료를 올해 11월까지 모두 지급 할 예정이며, 나머지 편은 방송국 측에 자료 제출을 강력히 요청하여 자료를 확보한 후 작가님들에게 모두 분배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한음저협 윤명선 회장은 "본 사안과 관련해 협회장으로서 작가님들께 고개 숙여 사과를 드리는 바이며, 공청회 및 위원회를 열어 방송국으로부터 큐시트 등 분배 자료 제공을 원활하게 받을 수 있는 방안들을 모색하는 한편, 방송 편성표를 모니터링 할 수 있는 자체 디지털 시스템을 개발하도록 전산팀에 천명한 상태다"라고 밝혔다.

윤회장은 "작가들의 권익 보호에 관심을 가지고 지적해주신 유은혜 의원님께 다시 한 번 감사드리며, 남은 5개월여 임기동안 협회의 아날로그적인 문제점을 모두 개선하고 디지털 시스템을 확립함으로써 임기 마지막 과제를 잘 마무리 하고 아름다운 퇴장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음저협은 본 사안과 관련해 오는 16일 오후에 '미생'작가들과 만남의 자리를 가질 예정이다.





김미화 기자 letmein@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