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사자' 나나 ''첫 주연 부담..좋은 반응 얻고싶어''

기사입력 : 2018-01-1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대구=임주현 기자]
/사진=임성균 기자
/사진=임성균 기자


가수 겸 배우 나나가 첫 주연 드라마에 대한 부담감을 토로했다.

나나는 11일 오후 대구 수성구 호텔인터불고에서 진행된 '사자'(四子:창세기)(극본 김제영 윤소영·연출 장태유) 기자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날 나나는 "긴장도 되고 부담도 된다. 그만큼 큰 책임감을 가져야겠다는 생각도 든다"라고 설명했다.

나나는 극중 사랑하는 남자를 잃은 후 그의 죽음의 미스터리를 쫓아가다 똑같이 생긴 남자와 만나며 예기치 못한 사건에 휘말리는 형사 여린 역을 맡았다. '사자'는 나나의 첫 주연 드라마다.

그는 "훌륭한 작품으로 감독, 선배님들과 함께하게 돼 설렌다. 이 작품을 통해 좋은 사람도, 좋은 반응도 얻었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사자'는 살아남는 게 목적이 돼버린 한 남자와 사랑 속에서 사람에 대한 답을 찾아가는 또 다른 남자, 그리고 모든 이야기의 중심에 있는 한 여자의 이야기를 담은 로맨스 판타지 추리 드라마로 이날 서문시장에서 대구 첫 촬영을 개최한다.






대구=임주현 기자 imjh21@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