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KPOP

[2018 골든디스크] 'JYP 남매' 트와이스·갓세븐, 음반부문 본상수상

기사입력 : 2018-01-1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정지원 기자] '골든디스크' 트와이스 갓세븐이 음반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11일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제32회 골든디스크 음반부문 시상식이 개최됐다. 

이날 트와이스 갓세븐은 음반부문 본상을 수상했다. 트와이스 지효는 "어제도 이 자리에서 음원 본상을 받았는데 오늘은 음반 본상을 받게 됐다. 여자 아이돌로서 음반 본상을 받는게 얼마나 영광스러운 일인지 잘 알고 있다. 원스에게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어 트와이스는 "앨범 내느라 고생했을 소속사, 가족, 울 멤버들 정말 감사하다. 2018년에도 좋은 곡 많이 들려드리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갓세븐 유겸은 "우리에게 아가새가 최고라는 말씀 드리고 싶다. 정말 진심으로 감사하고 사랑한다"고 말했다. 

JB는 "우리 노래와 무대의 이유가 돼 주셔서 감사드린다. 박진영을 비롯한 JYP 식구들에게 감사하다. 갓세븐도 좋은 무대와 앨범을 위해 꾸준하게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jeewonjeong@osen.co.kr

[사진] 네이버 V라이브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