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연중' 정우성 ''핵인싸? 반갑게 인사한다는 뜻''

기사입력 : 2019-01-11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보라 기자] 배우 정우성이 요즘 유행하는 신조어 대해 자신만의 독특한 생각을 밝혔다.

11일 오후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정우성과 김향기의 영화 제작보고회 현장이 담겼다. 두 사람은 2월 개봉을 앞둔 영화 ‘증인’을 통해 처음으로 연기 호흡을 맞췄다.

‘증인’은 살인 용의자의 변호를 맡게 된 변호사가 사건의 유일한 목격자인 자폐아 소녀를 만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휴먼 드라마 장르의 영화이다. 정우성이 변호사 순호를, 김향기가 자폐아 지우를 연기했다.

이날 정우성은 ‘핵인싸가 무엇인지 아느냐?’는 리포터 김태진의 물음에 “알고 있다. 뭐, 반갑게 인사한다는 뜻 아니냐”고 답해 웃음을 안겼다./ purplish@osen.co.kr

[사진] ‘연예가중계’ 방송화면 캡처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