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리갈하이’ 측 “김병옥 음주운전 상황 파악하고 논의 중”[공식입장]

기사입력 : 2019-02-1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강서정 기자] 배우 김병옥이 음주운전으로 ‘리갈하이’ 측이 논의 중이다. 

12일 JTBC 금토드라마 ‘리갈하이’ 측은 OSEN에 “상황을 파악하고 논의 중이다”고 밝혔다. 

경기 부천 원미경찰서 측은 12일 OSEN에 "김병옥이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현재 김병옥은 귀가한 상태며, 면허 정지 여부는 수사가 이뤄져야 알 수 있다"고 밝혔다. 

김병옥은 이날 오전 1시경 경기 부천시에 위치한 한 아파트 지상 주차장에서 음주운전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 결과, 당시 김병옥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85%로 면허 정지 수준에 해당한다. 김병옥은 경찰에 "아파트까지 대리운전으로 온 뒤 주차를 위해 운전대를 잡았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인근에 설치된 CCTV 등을 확보해 김병옥의 진술이 사실인지를 확인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병옥은 ‘리갈하이’에서 부장검사 출신 변호사로 B&G 로펌 대표 방대한 역을 맡아 열연하고 있다. 

하지만 김병옥의 음주운전 사실이 전해지면서 제작진은 김병옥 출연에 대해 논의 중인 상황이다. /kangsj@osen.co.kr

[사진] OSEN DB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