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냉부해' 샘해밍턴 ''윌벤져스, 해외인기↑, 공항서 팬미팅 펼쳐져'' [Oh!쎈 리뷰]

기사입력 : 2019-04-1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수형 기자] 샘해밍턴이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인기인 윌벤져스 아이들을 언급했다. 

15일 방송된 JTBC 예능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샘해밍턴과 강형욱이 출연했다. 

MC들은 샘 해밍턴을 향해 "어머니들 사이에서 육아의 고수로 불린다"며 놀라워했다. 단호한 훈육법으로 1가구 1보급을 시켜야할 정도라고 하자, 샘해밍턴은 "조금 부담스럽다"면서 "육아는 정답이 없다, 자기 아이한테 맞는 것이 정답"이라며 "제가 하는 것보고 다들 이러게 해야지 한다 생각하면 부담스럽다, 나도 실수한다"며 아이에게 맞는 육아법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했다. 강형욱도 "보호자와 개의 성햐에 따라 훈육법이 다르다"면서 "모두에게 정답은 아니다"며 이에 공감했다. 그러면서 "친해져서 같이 놀라가고 싶다"면서 샘 해밍턴 바라기 모습을 보였다.  

샘해밍턴은 "아이들이 정말 잘 먹는다"면서 "공깃밥 한 그릇은 애교, 간식도 모두 다 먹어치운다"며 먹방 천사들이라고 했다. 또한 아이들의 인기를 언급, 샘해밍턴은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인기"라면서, "얼마 전 발리로 가족여행, 공항에 환영 나왔다, 공항에서부터 팬미팅 펼쳐졌다"며 인도네시아 뿐만 아니라 SNS 보면 굉장히 국적이 다양하다고 했다. 멕시코, 브라질, 유럽 독일과 프랑스, 아프리카 모로코, 이집트 등 아시아는 거의 전역에 팬층이 있다며 한류 '아이들' 모습을 보였다.  

/ssu0818@osen.co.kr

[사진]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쳐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