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 스타일까지 ‘핫’..“진정한 워너비”

기사입력 : 2019-04-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tvN 제공

[OSEN=김나희 기자]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의 큐레이터 패션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박민영은 현재 방송 중인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극본 김혜영/ 연출 홍종찬)에서 5년 차 큐레이터와 덕력만렙 덕후라는 이중 매력을 가진 성덕미 역을 맡았다. 사랑스러운 비주얼과 디테일한 연기는 물론 김재욱과의 심쿵 케미까지 본격적으로 선보이며 연일 화제를 일으키는 중이다.

특히 그는 드라마뿐만 아니라 극 중 성덕미의 패션까지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게 만들었다. 박민영이 선보인 큐레이터 패션이 직장인들의 워너비 스타일로 등극한 것. 실제로 ‘그녀의 사생활 패션’,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 패션’, ‘성덕미 패션’에 대한 검색과 관심이 첫 방송부터 계속되고 있다.

박민영은 큐레이터라는 직업에 맞게 단정하고, 신뢰감을 주면서도 활동성이 강조된 슈트 패션을 선보인다. 다소 단조로워 보일 수 있지만 화이트, 베이비핑크부터 진한 자주색과 녹색까지 과감한 색상으로 단아함과 강렬함을 모두 표현했다. 화려한 이어링과 길게 늘어지는 네크리스로 포인트를 주어 성덕미 표 스타일을 완성해내기도. 특히 봄에 딱 어울리는 화사한 색감의 팬츠 슈트는 스타일리시함과 활동성을 모두 고려하는 직장인들의 관심을 끌어당겼다.

이전 작품인 ‘김비서가 왜 그럴까’에서 원작의 이미지를 최대한 살리기 위해 스커트와 블라우스로 일명 ‘김미소 룩’을 선사했던 박민영은 이번에는 과감하게 팬츠를 선택, 색다른 매력으로 오피스룩의 정석을 보여준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드라마와 패션, 스타일까지 화제를 모으는 박민영이기에 ‘그녀의 사생활’에서 보여줄 활약에도 더욱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그녀의 사생활’은 매주 수, 목요일 밤 9시30분 방송된다. / nahee@osen.co.kr

[사진] tvN 제공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