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영화

'제임스 본드' 다니엘 크레이그, 발목 수술..개봉 날짜 영향 無

기사입력 : 2019-05-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강민경 기자]
영국 배우 다니엘 크레이그 /AFPBBNews=뉴스1
영국 배우 다니엘 크레이그 /AFPBBNews=뉴스1

영국 배우 다니엘 크레이그가 발목 수술을 받는다.

23일 '본드 25' 측은 공식 트위터를 통해 "다니엘 크레이그가 자메이카 촬영 중 당한 부상으로 발목 수술을 받게 된다. 그는 수술 후 2주 동안 재활에 힘쓸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다니엘 크레이그는 최근 자메이카에서 액션 장면을 촬영하다 발목을 다쳤다. 그는 부상을 당한 뒤 미국으로 돌아가 치료를 받았다. 이에 '007 제임스 본드' 시리즈 25편 촬영이 연기됐다.

다니엘 크레이그의 부상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지난 2006년 '007 카지노 로얄' 촬영 중에는 두 개의 이가 빠졌고, 2008년 '007 퀸텀 오브 솔러스' 촬영 당시에는 손가락을 다쳤다. 이어 2015년 '007 스펙터' 촬영 중에는 무릎을 다친 바 있다.

다니엘 크레이그가 발목 수술을 받지만 영화는 예정대로 오는 2020년 4월 개봉한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