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단, 하나의 사랑' 이동건, 본격 등장...신혜선 주시 '긴장감 UP' [Oh!쎈 컷]

기사입력 : 2019.05.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KBS 제공] '단, 하나의 사랑' 3, 4회 이동건 신혜선 스틸 컷

[OSEN=연휘선 기자] '단, 하나의 사랑'에 배우 이동건이 등장한다.

오늘(23일) 밤 방송되는 KBS 2TV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극본 최윤교, 연출 이정섭)에 이동건이 본격적으로 활약한다. 이에 제작진은 본 방송에 앞서 이동건의 스틸 컷을 공개했다.

'단, 하나의 사랑'은 22일 첫 방송에서 시작부터 안방극장을 판타지 마법으로 물들였다. 흡인력 있는 전개, 발레리나와 천사의 만남이라는 소재 등이 시선을 끌었다. 

그중에서도 드라마를 아름답게 장식한 것은 '발레'일 것이다. '단, 하나의 사랑'은 발레 공연뿐 아니라, 주인공인 이연서(신혜선 분)가 발레리나 꿈을 접게 된 사연, 그로 인해 삶의 의미를 잃어버린 이연서의 스토리를 몰입도 있게 그려내며 시청자들을 빠져들게 만들었다.  

이 가운데 제작진이 공개한 3, 4회 스틸 컷에는 극 중 발레단 예술감독 지강우(이동건 분)의 본격 등장이 암시됐다. 지강우가 판타지아 발레단의 예술감독으로 새롭게 부임하게 되는 것이다.  

앞서 지강우는 판타지아 발레단 후원회장에 잠깐 얼굴을 비춰 궁금증을 모았다. 행사장 한 편에서 이연서를 흥미롭게 바라보는 지강우의 모습은 그가 과연 어떤 인물일지, 또 이연서를 지켜보는 이유는 무엇일지 관심을 높였다.

이와 함께 병원에서 수술을 마친 이연서의 3~4회 속 장면도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눈을 가린 붕대를 풀어내자 나타난 이연서의 얼굴은 긴장감이 가득한 표정이다. 눈부신 빛을 받고 있는 이연서의 모습은 새롭게 얻은 시력으로 다시 살아나갈 그의 삶을 예고하고 있다.

무대에 설 수 없던 눈먼 발레리나 이연서에게 흥미를 보인 예술감독 지강우. 그리고 시력을 되찾게 된 이연서. 과연 지강우의 본격 등장이 새롭게 눈을 뜬 이연서의 삶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지, 또 두 사람은 어떤 인연으로 엮이게 될지 본 방송을 더욱 기다려지게 만든다.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방송. / monamie@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