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KPOP

마이바움 측 ''임창정 前 소속사 거짓 주장中'' 계약서 원본 공개

기사입력 : 2019.06.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공미나 기자]
임창정 /사진제공=김휘선 기자
임창정 /사진제공=김휘선 기자


임창정 전 소속사 nhemg와 소송 중인 공연기획사 마이바움이 계약서를 공개했다.

24일 마이바움 측은 위조 계약서라고 주장한 nhemg 측에 반박하기 위해 '2019 임창정 전국투어 콘서트' 공연에 대한 전속 계약서를 공개했다.

마이바움 측이 공개한 계약서에 따르면 마이바움은 지난 2018년 10월 22일 '2019 임창정 전국투어 콘서트' 14회 공연과 관련해 nhemg와 루미노스프로덕션(nhemg 지정회사)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마이바움은 계약서에 의거 2018년 11월 23일 루미노스프로덕션에 4억 2000만원, 11월 28일 nhemg에 8억을 송금했으며 12월 11일 두 회사에 부가세를 송금, 출연료 명목으로 총 13억 4200만원을 지급을 완료했다.

그러나 마이바움 측은 nhemg가 청주, 의정부, 부산, 수원, 창원, 전주, 원주, 강릉 공연을 전속계약 당사자인 마이바움과 아무런 협의도 거치지 않고 제 3자에게 이중으로 판매해 불법적으로 공연을 진행해 콘서트를 제대로 진행하지 못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한편 마이바움은 지난 4일 임창정의 전 소속사 nhemg 김명훈 대표를 '2019 임창정 전국투어 콘서트' 사기 협의로 고소장을 접수했다.

공미나 기자 mnxoxo@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