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KPOP

추자현 ''9년만에 한국작품 출연, 힘든 것보다 설레고 즐거워''[화보]

기사입력 : 2019.06.2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은애 기자] 배우 추자현이 화보를 통해 다채로운 매력을 뽐냈다.

24일 '코스모폴리탄' 7월호에 배우 추자현의 화보가 공개됐다. JTBC '아름다운 세상' 종영 후 발리에서 촬영한 화보에는 추자현의 아름다운 미소와 함께 그녀의 진솔한 이야기들이 담겼다.

9년만의 한국 복귀한 추자현은 ‘한국에서 연기를 할 수 있다는 마음에 힘든 것보다 설레고 즐거운 마음이 컸다’ 라는 소감을 밝혔다.

연기도 드라마도 호평을 받은 부분에 대해서는 “연기하기 쉬운 역할은 없지만 특히 엄마라는 존재는 특별하고 또 무궁무진하잖아요. 최대한 진정성 있게 엄마의 모습을 보여주려고 했어요. 제 가슴부터 찌릿찌릿 하지 않으면 거짓이라는 생각에 가슴의 울림에 포커스를 두고 연기했어요” 라며 연기에 고민과 노력이 많았음을 이야기했다.

“이제야 돌고 돌아 제 연기를 진정성 있게 보여줄 수 있는 시점에 왔다고 생각해요. 많은 걸 경험하고 느끼고 나니 이제는 연기를 한다는 자체가 감사하고, 순간순간을 즐길 수 있을 거 같아요. 그래서 저는 앞으로가 더 설레요.” 라며 연기에 대한 짙은 애정을 드러낸 추자현의 말은 앞으로의 그녀의 행보를 더 궁금하고 기다려지게 만든다.

24일 저녁 '동상이몽' 100회 특별편을 통해 추자현과 그녀의 가족 이야기가 전파를 탈 예정이라고.

추자현의 자세한 화보와 인터뷰는 '코스모폴리탄' 7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코스모폴리탄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