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아내의 맛’ 측, 일베용어 ‘전라디언’ 자막사고 사과 “신중하게 방송 살필 것”(전문)[공식입장]

기사입력 : 2019.06.2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강서정 기자] ‘아내의 맛’ 측이 일베 용어인 ‘전라디언’을 방송 자막으로 사용한 것에 대해 사과했다. 

26일 TV CHOSUN ‘아내의 맛’ 측은 “25일 방송된 '아내의 맛'에 일베용어인 전라디언이란 자막이 방송되었습니다. 제작팀은 이 용어가 일배사이트에서 시용되는 용어로 인지하지 못한 점을 사과드립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더 신중하고 주의깊게 방송을 살피겠습니다”고 덧붙였다. 

‘아내의 맛’은 지난 25일 방송에서 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고향 진도를 찾아 가족을 만나는 장면에서 송가인의 아버지를 ‘전라디언’이라는 자막으로 소개했다. ‘전라디언’은 일베사이트에서 전라도를 비하할 때 쓰이는 용도로 방송 후 시청자들의 비난이 쏟아졌다. 

이하 사과 전문.

25일 방송된 '아내의 맛'에 일베용어인 전라디언이란 자막이 방송되었습니다.

제작팀은 이 용어가 일배사이트에서 시용되는 용어로 인지하지 못한 점을 사과드립니다.

앞으로 더 신중하고 주의깊게 방송을 살피겠습니다. /kangsj@osen.co.kr

[사진] TV CHOSUN ‘아내의 맛’ 방송 캡처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