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대화의 희열2' 이정은 ''1987 민주화항쟁으로 진로 바꼈다''[별별TV]

기사입력 : 2019.06.3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최현주 기자]
/사진=KBS 2TV '대화의 희열2' 방송 화면 캡처
/사진=KBS 2TV '대화의 희열2' 방송 화면 캡처


배우 이정은이 연기를 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29일 방송된 KBS 2TV '대화의 희열 시즌2'에는 배우 이정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이정은은 "왜 배우의 길을 걷게 됐냐"는 질문을 받았다. 이에 이정은은 "1987년 민주화 항쟁 때 나는 고등학생이었다"고 운을 뗐다.

이정은은 "그 때 부반장 친구의 오빠가 고려대학교를 다녔다. 당시 학생운동을 하고 있었는데, 이한열 열사가 돌아가셨다. 친구가 이한열 열사를 추모하는 의미로 같이 검은 리본을 달자고 했다"고 회상했다.

이어 그는 "당시에는 단순하게 한 행동이었는데 그게 단체 행동이 되어서 반성문을 썼다. 부반장 친구는 자퇴까지 하게 됐다. 어떻게 어른이 되어야 하는지 처음으로 생각해보게 된 사건이었다"고 고백했다.

최현주 기자 hyunjoo226@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