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아스달' 장동건, 신의 직계 혈통 김지원의 정체 파악[★밤TView]

기사입력 : 2019.06.2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주성배 인턴기자]
/사진=tvN 주말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방송화면 캡처
/사진=tvN 주말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방송화면 캡처


'아스달 연대기'에서 장동건이 김지원이 사라졌던 아사신의 직계 혈통임을 알게 됐다.

29일 오후 방송된 tvN 주말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극본 김영현, 연출 김원석)'에 서 타곤(장동건 분)이 무백(박해준 분)을 통해 탄야(김지원 분)가 아사론(이도경 분)에 대항할 직계 혈통임을 알게 됐다.
은섬(송중기 분)과 와한족 사람들은 쇼르자긴(김도현 분)에게 노예로 팔려가 수모를 겪었다. 은섬에게 쇼자르긴은 "따라해봐. '나는 어떤 더러운 것과 뇌안탈이 섞인 더러운 이그트입니다'"라고 말했다.

은섬이 아무런 반응도 하지 않자 쇼자르긴과 그 무리는 은섬에게 무차별적인 폭력을 가했다. 쇼자르긴은 물과 식량을 주지 않으며 은섬과 와한족을 괴롭혔다. 쇼자르긴은 자신을 짐승이라고 인정한 노예에게만 소량의 물을 부여했다.

아사론은 타곤을 위협하기 위한 음모를 꾸몄다. 아사론은 그동안 타곤이 죽인 뇌안탈의 원한이 혼령이 되어 아스달에 이상한 죽음을 일으키고 있다는 소문을 퍼뜨렸다. 이에 타곤은 부족장들이 보는 앞에서 아사론에 무릎을 꿇고 뇌안탈의 원한을 풀어주기 위한 의식을 거행해야 했다.

아사론은 타곤과 둘만 남은 자리에서 "모든 것을 내가 꾸민 것을 알고 있을 것이다", "내가 사람들의 마음을 쥐고 있는 한 너는 내 아래다"고 말했다. 하지만 타곤은 지지 않고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제가 무엇까지 할 수 있다고 생각하십니까?"라고 말했다.

무백은 남몰래 와한족의 비밀을 조사했고 타곤은 그런 무백을 의심하게 됐다. 타곤은 무백을 포박한 상태에서 자신을 속인 이유를 추궁했다. 무백은 난생처음 연기를 하며 앞으로 타곤을 믿겠다고 맹세했다.

무백은 타곤에게 흰산을 방문했던 이유는 솔직하게 말했다. 무백은 자신이 이아르크 정벌 때 발견한 물건을 통해 와한족이 진짜 아사신 가문의 혈통을 이어받은 사실을 알게 되었다고 말했다. 즉, 탄야가 아사신의 직계라는 것이었다.

한편, 탄야는 사야를 따라간 곳에서 놀라운 광경을 목격했다. 사야는 와한족과 같은 분장을 한 사람들과 함께 기도하는 의식을 진행하고 있었다.

주성배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