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비긴어게인3' 김필, 슈퍼스타K 출연?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했다'' [Oh!쎈 리뷰]

기사입력 : 2019.07.1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예솔 기자] 김필이 슈퍼스타K에 출연했던 이야기를 꺼냈다. 

19일에 방송된 JTBC '비긴 어게인3' 첫방송에서는 첫 출연하는 김필이 하림과 함께 포장마차 버스킹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하림과 김필은 포장마차 버스킹에 나섰다. 포장마차에는 이미 카메라가 대기해 있었다. 두 사람은 포장마차 주인에게 자리가 있냐고 물었다. 이에 포장마차 주인은 하림과 김필을 알아보지 못하고 "촬영이 있어서 오늘은 안된다"고 말했다. 

하지만 하림과 김필은 당황하지 않고 "그 촬영이 저희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필과 과거 이야기를 나누던 하림은 "나는 김필이 승승장구하는 줄 알앗는데 아니냐"고 물었다. 이에 김필은 "혼자 돈 모아서 싱글도 내봤다. 그러다보니 사기를 당한 적도 있다"고 이야기했다. 

김필은 과거 '슈퍼스타K'에 출연했던 경험을 이야기하며 "나는 '슈퍼스타K'가 마지막 기회라고 생각했다. 그거라도 해야 나를 알릴 수 있을 것 같았다"라고 말했다. 

이날 '비긴 어게인'에 처음 출연하는 김필에 대해 헨리는 "신기하다. 그 형 목이 2개인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정현은 "김필에게 나오는 목소리가 너무 멋있다"고 감탄했다. 

김필은 "나라는 뮤지션은 내 노래보다 선배님들의 명곡을 커버하는 가수로 더 유명한 것 같다"며 "나만의 음악도 들려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hoisoly@osen.co.kr 
[사진 : JTBC '비긴 어게인3' 방송캡쳐]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