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바람이 분다' 김하늘, 멜로 여신의 순간 포착[Oh!쎈 컷]

기사입력 : 2019.07.2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선미경 기자] 김하늘의 '바람이 분다' 미공개 비하인드 사진이 대방출 되었다.  

지난 16일 종합편성채널 JTBC 월화드라마 '바람이 분다'(극본 황주하, 연출 정정화 김보경)가 종영했지만, 여운이 남은 팬들의 아쉬운 마음을 달래기 위해 미공개 촬영 현장 사진이 공개됐다.  

 
20일 소속사 sidusHQ SNS에는 “다음 주에는 뭘 봐야 하나. 아쉬움 가득한 '바람이 분다' 시청자분들께 선물 보따리 풉니다! #김하늘 #미공개컷 #대방출”이라는 글과 함께 김하늘의 촬영 현장 사진이 업데이트됐다.

공개된 사진은 드라마 '바람이 분다'의 촬영 현장으로 연신 활짝 웃고 있는 김하늘의 환한 얼굴이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특유의 뽀뽀하듯 입을 푸는 습관이 찍힌 모습이나 아역배우 와 마주보며 장난치는 쉬는 시간, 강아지 장난감을 들고 활짝 웃는 모습이 보는 이들마저 미소 짓게 만들기도. 
  
김하늘은 '바람이 분다'에서 알츠하이머 병세를 앓고 있는 도훈(감우성 분)을 여전히 사랑하고, 그 곁을 지키는 ‘수진’역을 맡아 다른 배우로는 상상할 수 없는 김하늘 만의 힘으로 캐릭터를 완성 시켰다. 매 작품마다 변신을 마다하지 않고 한계 없는 연기력으로 인생캐를 만들어온 배우답게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으며 명불허전 멜로 아이콘의 자리를 굳건히 지키기도. 
  
이렇게 종영의 아쉬움을 달래줄 미공개 비하인드컷을 대방출한 김하늘은 현재 작품 종영 후 휴식을 취하고 있다. /seon@osen.co.kr

[사진]싸이더스HQ 제공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