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KPOP

송민호→김진우, 솔로도 잘되는 위너..오늘 '또또또' 대박 터질까[종합]

기사입력 : 2019.08.1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은애 기자] 위너가 이번엔 솔로로 음원강자 면모를 증명할 전망이다. 바로 김진우가 데뷔 5년만에 솔로 출사표를 던지는 것.

김진우는 1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솔로 싱글 앨범 'JINU's HEYDAY'를 발표한다.

타이틀곡 '또또또(CALL ANYTIME)'는 섬세한 연애 감정을 표현한 위트 있는 가사에 감미로운 기타 선율과 리듬감 있는 베이스가 강조된 팝 장르의 곡이다. 

특히 위너 멤버 송민호가 피처링을 비롯해 작사-작곡에 참여해 끈끈한 의리를 과시했다. 이와 함께 CHOICE37, ZAYVO, HAE가 작사-작곡에 힘을 실으며 완성도를 높였다.

이미 김진우의 솔로 출격에 대한 관심은 뜨거운 상황이다. 김진우는 컴백 포스터, 티저만으로도 다양한 매력을 과시해 기대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렸다. 그는 청량함과 성숙함을 오가며 훈훈한 비주얼을 뽐낸 것.

또한 과감히 공개한 '또또또'의 후렴구도 벌써 많은 팬들의 귀를 매료시켰다. 김진우는 "난 네게 전화를 걸어 또또또 / 난 네게 문자를 보내 똑똑똑 / 오늘도 너를 기다려 오오오 / 긴 밤을 홀로 보내 노노노" 등의 가사를 통해 달달한 보이스를 들려준다.

뿐만 아니라 '또또또'의 안무포인트까지 강렬한 중독성을 자아낸다. 뮤직비디오 티저 속에서 김진우는 손으로 전화기 모양을 만들거나 문자를 보내는 듯한 동작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처럼 김진우는 대중의 호기심을 자극하며 큰 관심을 모으고 있는 상황이다. 그만큼 '또또또'의 성과에도 기대감이 쏠릴 수밖에 없을 터.

위너는 그동안 '릴리릴리' '럽미럽미' '밀리언즈' 등 수많은 히트곡을 탄생시키며 최정상 보이그룹으로 군림해왔다. 무엇보다 송민호는 지난해 11월 첫 솔로 정규 앨범인 'XX'로 각종 차트를 휩쓸며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XX'는 17개 국가 아이튠즈 앨범차트에서 1위에 올랐고, 타이틀곡 '아낙네'는 9개 국가 아이튠즈 차트에서 1위에 오르는 성적을 기록했다. 더불어 송민호는 음악방송에서도 다관왕에 올라 남다른 솔로파워를 보여줬다.

반면 김진우는 '아낙네'와는 확연히 다른 색깔로 팬들을 만나게 됐다. 그럼에도 김진우 역시 조각같은 외모, 부드러운 매력 등으로 두터운 팬덤을 굳혀왔기에 '또또또'도 폭발적인 관심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과연 김진우는 '또또또'로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또 얼마나 많은 사랑을 받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김진우는 음원 발매 당일 한 시간 전, 잡지사 편집장으로 변신해 V라이브 방송을 진행하며 신곡과 뮤직비디오 촬영 뒷이야기 등을 전할 예정이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YG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