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영화

송강 '''좋아하면 울리는' 속 선오 役, 내 캐릭터라 확신''

기사입력 : 2019.08.2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동대문=강민경 기자]
배우 송강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송강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송강이 넷플릭스 오리지널 '좋아하면 울리는' 속 황선오 역은 자신의 캐릭터라고 확신한고 밝혔다.

20일 오전 서울 종로구 JW 메리어트 동대문스퀘어 서울에서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김소현, 정가람, 송강, 이나정 감독이 참석했다.

'좋아하면 울리는'은 좋아하는 사람이 반경 10m 안에 들어오면 알람이 울리는 '좋알람' 어플이 개발되고, 알람을 통해서만 마음을 표현할 수 있다고 여겨지는 세상에서 펼쳐지는 세 남녀의 투명도 100% 로맨스를 그린 이야기다.

이날 사회를 맡은 박경림은 송강에게 "900대 1의 경쟁률을 뚫었다고 들었따. 어떤 마음으로 오디션장에 갔나?"고 물었다.

송강은 "오디션장에 가서 후회가 많이 남는 게 제 자신을 많이 못 보여줬을 때다. 이번엔 후회 없이 보여줘야겠다는 마음으로 갔었다. 저는 후회 없이 다 보여줬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송강은 극중에서 김조조(김소현 분)에게 첫눈에 반해 좋알람을 울리는 황선오 역을 맡았다. 송강은 "이 캐릭터는 내꺼다 확신한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좋아하면 울리는'은 오는 22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동대문=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