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미우새' 이상민X김보성X임원희, 남자들의 빨간맛 삼매경 [별별TV]

기사입력 : 2019.08.2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이시연 인턴기자]
/사진=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사진=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미운 우리 새끼'에서 이상민, 김보성, 임원희가 매운맛 삼매경에 빠졌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주말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 이상민과 김보성, 김원희가 마라탕 속에 각종 매운 소스를 듬뿍 넣어 '남자들의 빨간맛'에 빠졌다.

이날 이상민 집을 찾은 김보성과 임원희는 "매운 맛을 보고 싶다"며 마라탕을 끓이기 시작했다.

처음은 가볍게 고스트페퍼(청양고추 매운맛의 100배)를 듬뿍 넣었다. 거기에 사천 고추까지 넣었다. 임원희가 "괜찮겠냐"고 묻자 김보성은 "매운맛과의 의리"라며 허세를 잔뜩 부렸다.

이에 이상민은 김보성이 챙겨온 신길동 캡사이신을 넣었다. 김보성은 "아예 더 넣어. 아예 다 부어버려"라고 했고, 이상민은 신길동 캡사이신을 모두 부어버렸다.

여전히 김보성이 허세를 부리자 이상민은 주방에서 '뉴캡사이신'을 가져왔다. 이상민은 "캡사이신을 한 단계 더 넘었다고 보면 된다"며 뉴캡사이신을 또 듬뿍 뿌렸다. 맛을 한 번 본 이상민은 경악을 금치 못했다.

이시연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