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페미니즘 비판' 강은비 ''너네들 먹잇감? 작작하자 배 안부르니'' [전문]

기사입력 : 2019.09.1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김혜림 기자]
/사진=강은비 인스타그램
/사진=강은비 인스타그램
배우 겸 BJ 강은비가 악플러들에게 일침했다.

강은비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맞아요, 페미가 아니더라도 적어도 성희롱 댓글로 고소한 사람 중 벌금형 확정된 사람이 진짜 본인이 생각한 것도다 여자가 대다수 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네티즌의 댓글 캡처 화면을 게재했다.

이어 "정말 진심으로 채팅글 댓글로 성희롱 및 여성비하, 음란성 댓글 .... 90% 여자.. 믿기 힘들겠지만 사실입니다"라며 "10명중 여자가 느끼기에 혐오스럽고 징그럽고 죽어야하는 댓글 거의 90% 여자. 저도 여자 , 그들도 여자"라고 말했다.

또 그는 "그 여자들이 페미든 아니든 그건 중요하지 않다고 하겠지 너네들? 먹잇감? 너희들은 다 먹을것으로 보이니 ? 아니 얼마나 먹고 싶어서 그래. 작작하자. 배 안부르니 ? 그 얼굴에 심술보가 붙어보이는거야"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강은비는 "나이 많은 34살 언니도 운동한다. 나이 많아 추하니.. 안쓰럽니 라는 말만하지말고 니네 스스로 샤넬가방 살 능력 좀 키워 다른걸 살 로 키우지말고. 그리고 니가 아는건 라면 사리 아니니 ? 사리분별은 너네한테 안어울려"라고 일침했다.
/사진=강은비 인스타그램
/사진=강은비 인스타그램

한편, 강은비는 페미니스트들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벌금 200만 원을 선고 받은 바 있다.

다음은 강은비 SNS 글 전문이다

맞아요, 페미가 아니더라도
적어도 성희롱 댓글로 고소한 사람중 벌금형 확정된 사람이
진짜 본인이 생각한것보다 여자가
대다수 입니다. 정말 진심으로 채팅글
댓글로 성희롱 및 여성비하,
음란성 댓글 .... 90% 여자..
믿기 힘들겠지만 사실입니다.
10명중 여자가 느끼기에
혐오스럽고 징그럽고 죽어야하는
댓글 거의 9명이 여자.
저도 여자 , 그들도 여자.
그 여자들이 페미든 아니든 상관없고 ㅋㅋ
그건 중요하지 않다고 하겠지 너네들?
먹잇감? 너희들은 다 먹을것으로 보이니 ? 아니 얼마나 먹고 싶어서 그래. 작작하자. 배 안부르니 ?
그 얼굴에 그래서 심술보가 붙어보이는거야.
나이 많은 34살 언니도 운동한다.
나이 많아 추하니..
안쓰럽니.. 라는 말만하지말고 언니처럼 명품은 스스로 사자.
니네 스스로 샤넬가방 살 능략좀키워
다른걸 살 로 키우지말고. 언니가 가지고 있는 가방은
만원짜리여도 명품으로 보이는데 너네가 차고다닌건...
고작 캘로라이드 ?
그리고 니가 아는건 라면 사리 아니니 ?
사리분별은 너네한테 안어울려

김혜림 기자 khr0731@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