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뽕따러가세' 송가인, 마지막방송에 아쉬움..''오늘이 그날이여''

기사입력 : 2019.10.1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장은송 인턴기자]
/사진=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뽕 따러 가세' 캡처
/사진=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뽕 따러 가세' 캡처


'뽕 따러 가세'에서 송가인이 마지막 방송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10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뽕 따러 가세'에서는 마지막 여정을 떠난 송가인과 붐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송가인과 붐은 아우라지 역을 찾았다. 송가인은 "여기가 진짜 기찻길 역이에요?"라며 아름다운 풍경과 어우러진 기차역 감상에 빠졌다. 이어 송가인은 아우라지의 뜻에 대해 물었고, 붐은 "두 갈래의 강이 모여 이룬 하나의 강"이라고 설명하며 "마치 너와 나처럼"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송가인은 "그렇게 우리 둘이 만나서 어우러졌는데 오늘이 그 날이여"라며 마지막 방송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붐은 "잠깐만 안녕이지"라며 송가인을 위로했다. 그러자 송가인은 "그럼 잠깐만 헤어지는걸로. 잠깐만 하니까 '잠깐만' 노래가 생각나네 그려"라며 주현미의 '잠깐만'을 열창했다.

장은송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