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경찰 측 ''故최진리, 오늘(16일) 부검 진행..구두 결과 오늘 나온다''[공식]

기사입력 : 2019.10.16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성락 기자]배우 설리가  미소와 함께 포토타임을 가지고 있다. /ksl0919@osen.co.kr

[OSEN=박판석 기자] 故 설리(최진리)의 부검이 오늘 진행될 예정이다.

수정경찰서 관계자는 16일 OSEN에 "오늘 고인의 부검이 진행될 예정이다"라며 "부검 관련해서 구두로는 오늘 결과가 나올 수 있으며, 서면으로 정리되서 나온 결과는 며칠 걸릴 예정이다"라고 설명했다.

고인이 생전에 우울증을 앓고 있다는 것 역시 확인됐다. 관계자는 "우울증을 앓고 있었다는 증언은 있고, 구체적으로 치료한 내용에 대해서는 조사 중인 상황이다"라고 말했다.

故 설리는 지난 14일 오후 3시 21분께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설리의 매니저가 전날 오후 6시30분 마지막 통화 이후 연락이 되지 않자 집을 방문했고, 이를 발견해 신고했다.

현장에 출동한 성남 소방서 측은 OSEN에 “도착 당시 설리는 이미 심정지 상태였다. 사후 강직이 시작돼 경찰에 인계했고, 경찰이 조사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고인의 장례는 유가족의 뜻에 따라 비공개로 진행되고 있다. 고인을 기리고 싶은 팬들은 신촌 세브라스병원 장례식장 7호에서 이날 정오부터 오후 9시까지 조문할 수 있다. 

/pps2014@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