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영화

최우식, '82년생 김지영' 응원 ''정말 슬프고 재밌고 아프고''

기사입력 : 2019.10.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강민경 기자]
배우 최우식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최우식 /사진=김휘선 기자

배우 최우식이 영화 '82년생 김지영'(감독 김도영)을 응원했다.

최우식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82년생 김지영 #82년생김지영 많이 사랑해주세요 오늘 개봉 #정말슬프고재밌고아프고"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최우식 인스타그램
/사진=최우식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은 최근 열린 '82년생 김지영 VIP 시사회 당시 무대 인사 중인 배우들의 모습을 최우식이 직접 촬영한 것으로 보인다. 최우식은 '82년생 김지영'에 출연한 배우 정유미, 공유와 같은 소속사에 몸담고 있다.

최우식이 응원한 영화 '82년생 김지영'은 1982년 태어나 2019년 오늘을 살아가는 김지영(정유미 분)의 아무도 몰랐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누적 판매 100만 부를 돌파한 동명의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한 영화다.

한편 '82년생 김지영'은 이날 개봉했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