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해투4' 다비치 이해리 ''노래 부르다 꽃가루 때문에 죽을뻔한 적 있어'' [Oh!쎈 컷]

기사입력 : 2019.10.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심언경 기자] 다비치 이해리가 반전 예능감을 선보인다.

24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위대한 쇼' 특집으로 꾸며진다. 스페셜 MC 김세정이 함께하는 이날 방송에는 이름만 들어도 흥이 절로 돋우는 행사의 신 진성, 홍진영, 이해리, 허경환, 박서진이 출연한다.

그중 대학 행사를 휩쓸며 '대학 행사의 여제'로 불리는 다비치의 이해리가 눈길을 끈다. 평소 예능에 잘 출연하지 않는 만큼 그의 출연이 더욱 반갑게 느껴지는 것.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해리는 "예능을 무서워한다"며 '해투4'에 나온 이유로 홍진영을 꼽았다고 해 그 사연은 무엇인지 궁금하게 만든다.

이해리는 예능을 무서워한다고 고백한 것과 달리, 완벽한 모창 실력으로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었다. 특징을 콕 집어낸 홍진영 모창과 박정현 모창은 듣고 있던 모두의 입을 쩍 벌어지게 했다. 또한 신곡 '나만 아픈 일'을 라이브로 부르며 "CD 씹어 먹은 거 아니냐", "진짜 라이브 맞냐"는 평을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또한 데뷔부터 지금까지 다양한 무대에 서 온 이해리는 무대에서 있었던 에피소드들에 대해서도 털어놨다. 특히 그는 무대 위에서 무대 효과로 사용된 꽃가루 때문에 죽을뻔한 사연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고 한다.

이와 함께 이해리의 무대 위 다양한 굴욕들이 공개되며 스튜디오를 웃음으로 물들였다는 후문이다. 과연 언제나 감성적인 발라드로 마음을 촉촉하게 물들이는 가수 다비치의 무대가 출연진의 웃음을 자아낸 이유는 무엇일지, 예능이 무서웠던 이해리의 반전 예능감은 어떨지 이 모든 것이 밝혀질 '해투4'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가 높아진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KBS 2TV ‘해피투게더4’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