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어하루' 김영대, 비주얼부터 코믹까지 다 갖춘 '여심스틸러'

기사입력 : 2019.11.1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MBC 제공]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 출연 중인 김영대가 큰 사랑을 받고 있다.

[OSEN=연휘선 기자] 배우 김영대가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중독성 있는 매력의 소유자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최근 MBC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이하 어하루)'에서 오남주 역을 맡은 김영대의 활약이 빛을 발하고 중.

전개가 극에 달할수록 뚜렷한 캐릭터를 자랑하는 등장인물들 가운데 특히 김영대는 진지함과 코믹함을 넘나드는 이중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사랑을 받고 있다. 흠잡을 데 없이 완벽한 비주얼과 피지컬, 순정만화 속 남자주인공의 공식을 모두 지닌 그의 존재는 극에 활기를 불어넣으며 매주 '어하루'를 손꼽아 기다리게 만들고 있다. 

극 중 오남주(김영대 분)는 순정만화 '비밀'의 남자 주인공이자 세계적인 패션 그룹 스린느의 후계자다. 잘생긴 얼굴과 큰 키, 명석한 두뇌와 스리고 서열 1위에 빛나는 싸움 실력까지 모두 갖춘 그는 가난하지만 예쁘고 씩씩한 같은 학교 학생 여주다(이나은 분)를 좋아하게 되며 함께 고난과 역경을 겪고 있다. 만화를 찢고 나온 듯한 두 사람의 비주얼은 매회 아름다운 투샷을 연출하며 안방극장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점점 자아를 찾아가는 만화 속 캐릭터들 사이 홀로 스토리에 몰입하며 순정만화의 클리셰를 강화하는 오남주의 모습 또한 전개에 흥미를 더하고 있다. 그는 장면 안인 '스테이지'와 장면 밖인 '쉐도우'에서 한결같은 태도를 보이며 여주다만을 향한 직진 애정 공세를 펼치고 있다. 특히 "내 여자가 딸기를 좋아한다", "마이 걸(My girl)" 등 다소 손발을 오그라들게 만드는 그의 대사는 각종 커뮤니티와 SNS상에서 크게 화제가 되며 '어하루' 만의 독특한 묘미로 떠오르고 있다.

김영대는 카리스마 넘치지만 한 여자만을 바라보는 귀여운 순정의 소유자 오남주 캐릭터를 완벽 소화해내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지난 방송에서 사랑의 라이벌인 이도화(정건주 분)가 "나와 여주다가 함께 있는 순간을 항상 지켜볼 수 있다면 어떻게 할 거냐"고 묻자 오남주는 보지 않겠다고 단호하게 대답하며 장면 밖에서도 멋진 남자주인공의 면모를 보여준 바 있다.

이처럼 김영대는 독보적인 매력의 오남주를 200% 표현하며 흥미진진한 삼각관계의 중심 인물로 활약하고 있다. 자아를 찾으며 이도화와 오남주 사이에서 본격적으로 흔들리기 시작한 여주다의 태도 변화에 오남주가 어떻게 대처할지, 그가 등장인물들 중 마지막으로 자아를 찾는 주인공이 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어하루'는 매주 수, 목요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된다. / monamie@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