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김성은, 셋째 임신 고충 ''너무 힘들다..무섭다''

기사입력 : 2019.11.2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스타뉴스 이건희 기자]
김성은./사진=김성은 인스타그램
김성은./사진=김성은 인스타그램


배우 김성은이 임신 고충을 전했다.

김성은은 지난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임신 28주, D-79. 아직 출산이 남았는데, 너무 힘들다. 셋째라서 그런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요미 용품 하나도 준비 안 했는데, 갑자기 걱정이 되네. 태하 땐 출산 전 날 베이비 페어 가고, 윤하 땐 출산 전 날 롯데월드 가고 그랬는데, 요미는 컨디션이 계속 별로네. 오늘 하루종일 머리 아프고, 배 아프고 무섭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힘내세요", "엄청난 귀요미를 만나기 위한 잠깐의 힘듦", "슈퍼맘 파이팅" 등 응원의 목소리를 내놓았다.

한편 김성은은 지난 2009년 축구선수 정조국과 결혼해, 현재 셋째를 임신 중이다.

이건희 기자 topkeontop12@mtstarnews.com



<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