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이상미, 오늘(23일) 수영장 인연 4살 연하 회사원과 결혼..아픔 딛고 새출발[종합]

기사입력 : 2019.11.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강서정 기자] 밴드 익스(EX) 이상미가 새로운 사랑과 부부의 연을 맺고 인생의 새 막을 연다. 

이상미는 오늘(23일) 고향 대구 모처에서 예비신랑과 3년여의 열애 끝에 결혼식을 올린다. 결혼식은 양가 가족과 친지, 가까운 지인들을 초대해 비공개로 진행된다. 

예비신랑은 4살 연하의 회사원으로 두 사람은 수영장에서 인연을 맺어 연인으로 발전했고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이상미와 예비신랑은 힘든 시기 의지하며 사랑을 키워온 것으로 전해졌다. 2016년 이혼의 아픔을 극복하고 새로운 사랑을 만나 새 출발을 하는 만큼 응원이 이어졌다. 

이상미는 앞서 지난 8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를 통해 직접 결혼 소식을 전했다. 이상미는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서 가정을 꾸리려고 계획을 잡았다”며 같은 수영반이었다고. 또한 “알고보니 같은 학교 동문이었다. 나보다 네 살이 어렸다”며 천천히 관계가 발전됐다고 털어놓았다. 

방송에서 예비신랑을 향한 애틋한 마음을 표현하기도 했다. 이상미는 “나한테 얼마나 많은 것을 주고 있는지 알고 있다. 내가 할 수 있는 모든 것은 다 당신이 만들어준 거다. 너무 고맙고 같이 잘 해보자”라고 전했다. 

이상미는 지난 11일 자신의 SNS을 통해 결혼을 앞둔 소감을 전하기도 했다. 그는 “많은 축하 감사드립니다. 제가 활동을 그리 활발히 한편이 아니었어도 저를 만나면 제 음악을 기억해주시고 반겨주시는 분들 덕에 여태 힘을 얻어 활동을 이어올 수 있었습니다”라고 했다. 

이어 “그리고 저는 이제 사랑하는 사람과 힘을 보태 서로를 의지하고 도와가며 함께 나아가려 합니다. 작은 제게 보내주신 많은 분들의 사랑과 응원만큼 여러분께도 축복이 가득하시기를 바라며 저를 변함없이 아껴주고 믿어주신 분들께 감사하는 마음으로 결혼식 잘 치르겠습니다. 행복하세요~ 함께 행복해요 우리.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고맙습니다”라고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한편 이상미는 2005년 MBC 대학가요제에서 익스의 보컬로 ‘잘 부탁드립니다’로 대상을 받아 주목받았다. 이후 ‘연락주세요’ 등의 앨범을 발표하면서 가수 활동을 비롯해 방송인으로 다수의 방송에 출연했다. 최근에는 더블브이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맺고 TV CHOSUN ‘모란봉클럽’, 팟캐스트 ‘매불쇼’, EBS ‘별일 없이 산다’ 등에 출연하며 방송 활동을 펼치고 있다. /kangsj@osen.co.kr

[사진] 이상미 SNS, 더블브이엔터테인먼트 제공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