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보좌관2' 신민아VS김갑수, ''저도 제가 뭘 할지 몰라요'' 정면승부 예고

기사입력 : 2019.12.0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전은혜 기자]'보좌관2'에 신민아가 이정재의 의식불명에 이성을 잃고 돌진하기 시작했다.

9일 오후 방송된 JTBC '보좌관2' (극본 이대일, 연출 곽정환)에서는 송희섭(김갑수 분)과 강선영(신민아 분)의 대면이 이어졌다.

희섭은 선영을 만났다. "강의원 우리 적당히 하자구. 더 혀를 놀리면, 공청권도 아버지 은행도 다 날아가는거야. 뭘 할수 있을 거라고 생각하나본데, 헛된 기대는 버리는 게 좋아" 라는 희섭에게 선영은 "뭘 받고자 한 적 없습니다."라고 말을 잘랐다.

최경철(정만식 분)은 직무집행정지 처분을 받고, 지금 당장 검찰에서 나가달라는 선고를 받았다. 수사 자료도 대검으로 이관 되었다는 말에 희섭은 "내가 이 나라 법무부 장관으로 있는 한 아무것도 할 수 없을 거야. 사리분별 못하면 쓰나" 라고 했고 선영은  "무서울 거 뭐 있겠어요. 저도 한마디만 할 게요. 장태준 의원 이대로 깨어나지 않으면 아무것도 제가 뭘 할지 몰라요"라고 했다. /anndana@osen.co.kr

[사진]JTBC '보좌관2' 방송화면 캡처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