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개는 훌륭하다' 강형욱, 1인 가구 반려견? ''키우지 않는 게 좋아'' [Oh!쎈 리뷰]

기사입력 : 2019.12.1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예솔 기자] 강형욱이 1인 가구 반려견에 대해 솔직한 생각을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9일에 방송된 KBS2TV '개는 훌륭하다'에서는 혼자 강아지 순돌이를 키우고 있는 보호자의 사연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을 시작하기 전 강형욱은 "1인 가구에서 강아지를 키우는 방법을 방송을 해야하는지 잘 모르겠다. 나는 솔직히 1인 가구는 강아지를 키우는 게 좋지 않다고 생각한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순돌이의 보호자는 "같이 있을 땐 괜찮은데 내가 없으면 모든 걸 물어 뜯어 놓는다. 장판이나 문은 물론이고 한정판 운동화까지 물어 뜯어 놨다"라고 말했다. 강형욱은 "제보를 여동생이 했는데 하도 못 키워서 제보를 했다고 들었다"라고 언급했다. 

영상을 보던 강형욱은 "강아지가 혼자 있는 게 너무 마음이 아프다"라며 "분리 불안의 증상 중 하나다. 이 상태에서 보호자가 나가면 강아지는 나의 모든 것을 잃은 느낌"이라고 설명했다. 

순돌이는 보호자가 집으로 들어오자 자신의 집으로 들어가 보호자의 눈치를 살폈다. 강형욱은 "굉장히 여러 번 혼이 났을 거다"라며 "보호자가 집에 와서 반기더니 혼이 났던 것"이라고 설명했다. 

보호자는 심지어 자신의 방에는 강아지가 들어올 수 없게 가림막을 쳤고 순돌이는 자신의 방에 들어간 보호자만 하염없이 바라봐 주위를 안타깝게 했다. 
/hoisoly@osen.co.kr 
[사진 : KBS2TV '개는 훌륭하다' 방송캡쳐]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