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나비뉴스>방송

첫방 '머니게임' 이성민, 강렬 등장 ''경제하는 사람의 의지… 말로 설명할 수 없어'' [Oh!쎈 리뷰]

기사입력 : 2020.01.1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김예솔 기자] 이성민이 강렬한 등장으로 눈길을 사로 잡았다. 

15일에 첫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머니게임'에서는 금융위원회 부위원장 허재(이성민)가 이혜준(심은경)의 질문에 강렬한 답변을 던졌다. 

이날 허재는 공무원들의 교육을 맡았다. 허재는 이혜준에게 "공무원이 왜 되고 싶었냐. 편하게 살고 싶어서 공무원 한 거 아니냐. 공무원은 편하게 살면 안된다. 그럼 국민이 불편해진다"라고 물었다. 

이에 이혜준은 "우리 사회 약자들에게 필요한 일을 해보고 싶다"라며 "부위원장님은 지금 어떤 선배시냐"라고 물었다. 하지만 허재는 이 질문에 쉽게 대답하지 못했다. 결국 허재는 "노코멘트 하겠다. 그건 경제하는 사람의 의지에 따라 달라지는 문제"라고 답했다. 

이어 허재는 "경제하는 사람의 의지. 시퍼렇게 날이 서 있는 것이 말로 설명할 수 있는 부분이 아니다"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허재는 국정감사장에서 던진 채이헌(고수)의 소신 발언으로 인해 언론에서 차기 금융위원장으로 언급되기 시작했다. 
/hoisoly@osen.co.kr
[사진 : 수목드라마 '머니게임' 방송캡쳐]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