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유로2012>유로뉴스

카펠로, 러시아 대표팀 감독 부임 임박

기사입력 : 2012.07.15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네이버 북마크  구글 북마크  페이스북 공유  사이월드 공감

사진=BPI/스포탈코리아
사진=BPI/스포탈코리아

[스포탈코리아] 홍재민 기자= 파비오 카펠로(66)가 러시아 국가대표팀 차기 감독에 근접했다.

영국 일간지 ‘더선’은 14일자 인터넷판에서 “카펠로가 러시아 국가대표팀 감독으로 3년 계약에 합의했다”고 보도했다. 신문은 러시아축구협회가 딕 아드보카트의 후임으로 카펠로를 선택했으며 연봉은 350만 파운드(한화 약 62억원) 수준이라고 주장했다. 러시아축구협회나 카펠로 측에선 아직 공식 확인 전이다.

유로2012 직후 러시아축구협회는 사임한 아드보카트의 후임 물색을 시작했다. 로베르토 만치니 현 맨체스터 시티 감독을 비롯해 해리 레드냅, 라파엘 베니테스 등 유명 감독들이 거론되었다. 하지만 최근 카펠로가 모스크바를 방문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인선작업의 윤곽이 드러났다.

카펠로는 올 2월 잉글랜드 국가대표팀 감독직에서 물러났다. 인종차별 논란을 빚은 존 테리의 주장직 박탈을 결정한 잉글랜드축구협회의 일방통행에 분개했기 때문이다. 카펠로가 돌연 사임한 잉글랜드는 로이 호지슨 체제로 유로2012 본선을 치러 8강 탈락했다.

영국 언론은 일제히 “카펠로가 러시아에서 또 다시 큰돈을 번다”며 비아냥거렸다. 카펠로는 잉글랜드 대표팀을 이끈 2008년부터 2012년까지 116억원의 고액 연봉을 받았지만 별다른 성적을 내지 못해 언론의 비난을 받아왔다.

Today 메인 뉴스
  • recommand
  • unrecommand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