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KBL 올스타전] 'MVP' 버튼, ''꿈이 현실로 됐다''

기사입력 : 2018-01-14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잠실학생체, 이종서 기자] 디온테 버튼이 '별 중의 별'로 올라섰다.

이날 이정현 드림팀으로 나선 버튼은 14일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2017~2018 정관장 프로농구 올스타전에서 MVP에 올랐다. 이날 버튼은 20득점 11리바운드 8어시스트 5스틸로 완벽한 활약을 펼치며 팀의 117-104점 승리를 이끌었다. 버튼은 이날 종료 5분 전 기자단을 대상으로 진행된 MVP 투표에서 유효 투표수 63표 중 52표를 획득하며 MVP에 올랐다.

경기를 마친 뒤 버튼은 "꿈이 현실이 된 것 같다. 첫 시즌 첫 MVP를 받아서 기분이 좋다. MVP를 받으려고 한 것이 아닌 이기고 싶어서 열심히 했는데, 성과로 돌아왔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날 버튼은 어시스트 2개가 부족한 '트리플 더블'급 활약을 펼쳤다. 버튼은 "두경민 잘못이다"고 너스레를 떨며 "어시스트를 했는데 안들어갔다"고 미소를 지었다.

이날 버튼은 덩크 컨테스트 우승과 MVP에 오르면 600만원의 상금을 받게 됐다. 버튼은 "투자를 할 생각"이라고 웃어보였다. 이어서 "덩크 컨테스트 우승보다는 MVP가 된 것이 기분이 좋다. 내가 속한 팀이 이겼기 때문에 더 와닿았다"고 덧붙였다.

'트리플크라운' 욕심에 대해서는 "쉽지는 않지만 당연히 하고 싶다"고 이야기했다. / bellstop@osen.co.kr

[사진] 잠실학생체=지형준 기자 jpnews@osen.co.kr, 이대선 기자 sunday@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