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KSL] 장윤철, 한두열에 완벽 설욕하면서 8강행(종합)

기사입력 : 2019-05-17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고용준 기자] 깔끔하고 시원한 설욕이었다. 장윤철이 자신을 패자전으로 밀어낸 한두열에게 최종전서 셧아웃으로 승리하면서 KSL 시즌3 8강 티켓을 거머쥐었다. 

장윤철은 16일 오후 서울 역삼동 VSG 아레나에서 열린 '코리아 스타크래프트 리그(이하 KSL)' 시즌3 16강 한두열과 B조 최종전서 3-0 완승을 거뒀다. 힘싸움을 포함해 위기 상황 대처까지 수준 높은 경기력으로 8강 대열에 멋지게 합류했다. 

'오버워치'부터 장윤철의 저그전 실력이 빛을 발했다. 오버워치 중앙에서 계속 힘싸움이 벌어지는 가운데 한두열의 본진 드롭을 막아내면서 장윤철이 기분 좋게 기선 제압에 성공했다. 

장윤철의 흐름은 '메두사'에서도 이어졌다. 저글링 난입을 본진에 허용한 아찔한 순간에도 침착한 대처로 위기를 넘겼다. 커세어로 한두열의 오버로드를 사냥하면서 점차 주도권 경쟁에서 우위를 점한 장윤철은 질럿으로 상대의 진영을 공략하면서 세트 스코어를 2-0으로 벌렸다. 

0-2로 몰린 한두열이 3세트 '에디'에서 5드론 저글링으로 승부수를 띄웠지만, 포톤캐논 2개를 건설하면서 고비를 넘겼다. 5해처리에서 병력을 생산한 한두열의 병력에 장윤철은 5시 지역 몰래 확장을 통해 병력을 충원했다. 

힘싸움 끝에 중앙을 점거한 장윤철은 조합 병력을 통해 한두열의 주력군을 궤멸시키고 승부의 마침표를 찍었다. 

◆  KSL 시즌 3 16강 A-B조 최종전
▲ B조 최종전 한두열 0-3 장윤철
1세트 한두열(저그, 11시) [오버워치] 장윤철(프로토스, 5시) 승
2세트 한두열(저그, 11시) [메두사] 장윤철(프로토스, 3시) 승
3세트 한두열(저그, 11시) [에디] 장윤철(프로토스, 7시) 승

scrapper@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