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첫 방한' 포그바, ''U결승 이강인 지켜볼 것...손흥민 배울 점 많아''

기사입력 : 2019.06.1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용산, 곽영래 기자] /youngrae@osen.co.kr

[OSEN=용산, 이승우 인턴기자] "손흥민은 배울 점 많은 선수다."

폴 포그바(26,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13일 아시아 투어의 일환으로 서울에 방문했다. 포그바는 이날 낮 12시 용산에 위치한 아디다스 더베이스 풋살장에서 한국 축구팬들과 만나 뜻 깊은 시간을 보냈다.

포그바는 아디다스에서 선물한 한국의 전통 갓을 쓰고 포토월 앞에서 다양한 포즈를 취하는 등 열정 넘치고 재기 발랄한 모습을 보여줬다. BJ감스트와 함께 사전 선정된 축구팬들의 세레모니 배틀 심시위원 역할을 맡기도 했다. 또한 컨트롤 챌린지, 스페셜 풋살 매치 등 팬들과 함께 다양한 이벤트에 참가했다. 

2018~2019시즌 리그 35경기 출장해 13골 9도움을 기록했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는 9경기 2골 1도움을 올렸다. 지난해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에서도 프랑스를 20년 만에 우승으로 이끌었다.

이벤트에 앞서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포그바는 “손흥민은 굉장히 좋은 선수고 한국 최고의 선수다. 장점이 아주 많고 선수로서 배울 점이 많다”고 전했다.

포그바는 “서울은 처음 방문하는데 아름답고 큰 도시인 것 같다. 다음에 또 오고싶다”며 서울 방문 소감을 전했다. 포그바는 이날 손흥민(토트넘)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또 “손흥민은 굉장히 좋은 선수고 한국 최고의 선수다. 장점이 아주 많고 선수로서 배울 점이 많다”고 칭찬했다.

[OSEN=용산, 곽영래 기자] /youngrae@osen.co.kr

이어 폴란드에서 열리는 U-20 월드컵 결승전에 진출한 어린 태극 전사에게 응원의 메세지를 전했다. 그는 “결승 진출을 축하한다. 처음 결승에 가는 것은 역사적인 순간일 것이다. 역사를 만들기 위해 모든 것을 쏟아야한다”면서 “우승은 플레이가 아니라 승리하는 것이라 생각한다”고 조언했다.

한국을 이끄는 에이스 이강인(18, 발렌시아)에 대해 “아직은 잘 모르는 선수지만 언젠가는 보고싶다. 결승전을 통해 어떤 선수인지 지켜볼 것”이라고 밝혔다.

포그바는 마지막으로 “밤 늦게까지, 새벽까지 깨어 맨유의 경기를 시청해주는 한국의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 시즌 중 보내준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서울에 방문했다. 쉽지는 않겠지만 맨유와 함께 한국에서 프리시즌을 치르고 싶다”는 인사를 전했다. / raul1649@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