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롤챔스] 담원, '천적' 그리핀 상대 세트 13연패 탈출

기사입력 : 2019.07.2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종로, 고용준 기자] "아 이게 정말 사실이야" / "난 13번 다 졌었어"

선수들의 환희에 찬 음성이 그리핀의 넥서스가 터지는 순간 기막히게 어우러졌다. 담원이 드디어 그리핀전 세트 연속 패배를 끊었다. 챌린저스 시절을 포함해 13번이나 내리 세트에서 무너졌던 담원은 그리핀전에서 처음으로 승전보를 울렸다. 

담원은 20일 오후 서울 종로 롤파크 LCK아레나에서 열린 '2019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롤챔스)' 서머 스플릿 그리핀과 2라운드 1세트서 '쇼메이커' 허수와 '너구리' 장하권, '베릴' 조건희가 활약하면서 0-5의 불리함을 딛고 역전승을 거뒀다. 

정규시즌 2연패를 당한 그리핀이 탑 라이너로 '소드' 최성원 대신 '도란' 최연준을 선발 출전시켜 분위기 전환을 도모 하는 가운데 담원은 이번 스플릿 베스트5를 그대로 기용하면서 경기에 돌입했다. 

초반부는 그리핀의 우세였다. '타잔' 이승용의 지원 아래 탑에서 퍼스트블러드를 냈고, 드래곤 앞 한 타에서 대승을 거두면서 킬 스코어를 5-0으 벌렸다. 

그러나 대 반전이 있었다. 0-5로 뒤쳐진 담원이 차근차근 오브젝트를 수집하면서 힘을 키웠다. 제이스-코르키-이즈리얼로 이어지는 포킹의 힘을 최대한 활용하면서 운영의 묘를 살렸다. 두 번째 한 타에서 '베릴' 조건희의 알리스타가 제대로 들이받으면서 흐름을 뒤집었다. 

내셔남작을 잡아내면서 굳히기에 들어간 담원은 12-8로 1세트를 마무리했다. / scrapper@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