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오!쎈 인터뷰] '근심 가득' 유의준 샌드박스 감독, ''경기력 100점 만점에 10점''

기사입력 : 2019.07.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종로, 고용준 기자] 하루만에 선두 자리를 되찾았지만 불안감을 지우지는 못했다. 

매번 시원시원하면서 호쾌한 동작으로 힘이 넘치던 유의준 샌드박스 감독의 평소 모습이 아니었다. 불안한 경기력에 대해 근심이 가득했다. 유의준 샌드박스 감독은 경기력에 대해 아쉬움을 전했다. 

샌드박스는 21일 오후 서울 종로 롤파크 LCK아레나에서 열린 '2019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롤챔스)' 서머 스플릿 한화생명과 2라운드 경기서 1세트 패배 이후 2, 3세트를 잡아내면서 2-1 역전승을 거뒀다. '온플릭' 김장겸이 고비 마다 승부의 흐름을 바꾸면서 팀의 시즌 9승째를 견인했다. 

경기 후 OSEN과 만난 유의준 샌드박스 감독은 "순위가 1위 이기는 하지만 마음이 편치않다. 순위가 위에 있는 것이 마음이 급해지는 것 같다"면서 "사실 리프트라이벌 휴식기 이후로 얽힌 실타래가 많아서 어디부터 풀어야 할지 눈 앞이 깜깜한 상황이다. 그래도 힘들게 이기지만 팀에게는 좋은 실마리가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라고 한참 고민 끝에 승리 소감을 전했다. 

이어 유 감독은 "문제점이 많았던 경기였다. 선수들과 함께 최대한 빨리 보완할 생각이다. 경기력은 솔직히 100점 만점에 10점을 주고 싶다"라고 경기력에 대한 아쉬움을 덧붙였다. 

유의준 감독은 어려운 상황에서도 흐름을 뒤집게 한 '조커' 조재읍과 '고스트' 장용준이 버틴 봇 듀오에 대한 칭찬으로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어려운 상황에서도 흐름을 잘 잡고, 팀을 잘 끌어준 봇 듀오가 수훈갑이다. 잘해줘서 고맙고, 대견하다." / scrapper@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