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K리그 생명나눔 캠페인, 상주서 6번째 홍보활동 진행

기사입력 : 2019.07.22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프로축구연맹 제공

[OSEN=이승우 인턴기자] ‘2019 K리그 생명나눔 캠페인'의 6번째 홍보 활동이 진행됐다.

올바른 생명나눔문화 확산을 위한 ‘2019 K리그 생명나눔 캠페인 - 다시 뛰는 심장으로’의 6번째 현장 홍보활동이 지난 21일 상주 상무와 대구FC 경기가 열린 상주시민운동장에서 진행됐다.

‘2019 K리그 생명 나눔 캠페인’은 한국프로축구연맹(이하 연맹)과 질병관리본부, 한국장기조직기증원(이하 기증원)이 공동으로 주관하며 ▲ ‘생명 나눔 대사’ 김병지와 함께 하는 K리그1 경기장 현장 홍보 ▲ 생명 나눔 공익 광고 전광판 송출 ▲ K리그 전 구단 선수단 순회 교육 등 활발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날도 연맹은 기증원과 함께 다양한 이벤트를 열었다. 캠페인 홍보대사인 ‘생명나눔대사’ 김병지가 참석한 가운데 경기 시작 2시간 전부터 경기장 광장에 홍보부스를 설치하고 기증희망서약 캠페인을 열었다.

경기장을 찾은 관중이 생명나눔에 대한 호기심을 가질 수 있도록 김병지 홍보대사와 포토 존에서 포토타임을 가졌다. 또한 룰렛게임, 타투 행사를 진행했고 구단 굿즈 등 다양한 사은품을 지급했다.

현재까지 K리그 생명나눔 캠페인은 6개 구단(대구, 전북, 경남, 포항, 인천, 상주) 방문을 마쳤다. 이번 시즌 종료 전까지 K리그1 전 구단 방문을 목표로 그 활동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 / raul1649@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