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밀집수비 나와' 김신욱, 4골 맹활약 끝 MOM 선정 [한국-스리랑카]

기사입력 : 2019.10.10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화성, 이인환 기자] 밀집수비 나와!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남자축구대표팀은 10일 오후 8시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치른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2차예선’에서 김신욱의 네 골 대폭발에 힘입어 스리랑카를 8-0으로 대파했다.

2연승의 한국(승점 6점, +10)은 북한(승점 6점, +3)을 골득실에서 제치고 H조 1위로 올라섰다. 

이날 스리랑카는 밀집수비를 펼쳤으나 무기력했다. 한국 공격의 중심에는 고공폭격기 김신욱이 있었다. 스리랑카 수비수보다 머리 하나는 더 큰 김신욱은 매우 위협적인 존재였다. 효과는 금방 나왔다.

전반 17분 좌측면을 뚫은 손흥민이 내준 공을 김신욱이 가볍게 밀어넣어 추가골을 뽑았다. 한국이 2-0으로 리드를 잡았다. 

기대했던 장면도 나왔다. 전반 31분 김문환이 올려준 공을 김신욱이 헤딩골로 연결했다.김신욱은 후반 10분 오른발로 세 번째 골을 뽑아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김신욱은 후반 19분 다시 한 번 헤딩골을 뽑았다. 한국이 7-0으로 달아나는 쐐기포였다. 

김신욱은 지난해 2월 3일 라트비아와 친선전 이후 무려 615일 만에 대표팀에서 골맛을 봤다. 발로 두 골, 머리로 두 골, 무려 네 골을 뽑은 김신욱은 스리랑카전을 계기로 벤투 감독의 확실한 신뢰를 얻게 됐다

4골을 넣은 만큼 경기 후 뽑힌 MOM(Man of the Match)는 당연히 김신욱의 차지였다. 밀집수비를 무기력하게 만들며 벤투 감독의 신임과 MOM을 양손에 잡은 김신욱이 앞으로도 활약을 이어갈 수 있을지 주목된다.

/mcadoo@osen.co.kr

[사진] 화성=최규한 기자, 곽영래 기자 dreamer@osen.co.kr, younrae@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