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토트넘 팬의 진심 섞인 농...''손흥민, 무조건 선발. 달 여행 갔어도 출격해''

기사입력 : 2019.10.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OSEN=이인환 기자] 토트넘 팬이 손흥민을 향해 진담 섞인 농으로 엄청난 애정을 표했다. 커진 그의 영향력을 알 수 있다.

손흥민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3차전 즈베즈다전서 멀티골을 터뜨리며 5-0 대승에 힘을 보탰다.

손흥민은 케인의 선제골로 1-0으로 앞선 전반 15분 에릭 라멜라의 크로스를 왼발로 마무리하며 추가골을 작렬했다. 기세를 탄 손흥민은 전반 44분 탕기 은돔벨레의 패스를 받아 한 박자 빠른 정확한 슈팅으로 멀티골을 완성했다.

손흥민은 이날 2골을 추가해 유럽 무대 통산 121골을 기록, 차범근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 최다 골 기록(121골)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손흥민의 활약 속에 승리를 챙긴 토트넘은 승점 4점(1승 1무 1패)으로 반전 계기를 만들었다.

이날은 토트넘의 터닝 포인트가 될 수 있는 경기였다. 손흥민을 축으로 해리 케인, 에릭 라멜라, 델레 알리 등 주전 선수들이 모두 고른 활약을 보여주며 대승을 매조지었다.

오랜만에 활짝 웃은 토트넘 팬들 입장에서는 가장 꾸준한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손흥민이 사랑스러울 수 밖에 없을 것이다.

영국 'BBC'는 손흥민의 활약에 흥분한 모습을 보였다. BBC는 손흥민의 첫 골 장면에서 "러블리, 러블리 골(That's a lovely, lovely goal)이다. 어려운 상황에서 패스에 맞춰 기가 막히게 밀어 넣었다"라고 극찬했다.

너무나 손쉽게 넣은 두 번째 골 장면에 대해서 BBC는 "아주 간단하게 골을 넣엇다. 간결하다"라고 강조했다.

전 첼시 소속 윙어이자 BBC 라디오의 해설자로 일하고 있는 앤디 타운젠트는 "손흥민의 2번째 골의 마무리 장면은 그저 사랑스럽다. 침착한 터치 이후 골키퍼를 확인하고 가볍게 밀어 넣었다"라고 칭찬했다.

이어 타운젠트도 손흥민의 득점에 대해 "러블리, 러블리 골(A lovely, lovely goal)이라고 미소를 보였다.

BBC의 시청자 코너 '겟 인볼브드'에 참여한 한 토트넘 팬은 "손흥민은 매 경기 선발이어야 한다"라고 애정 섞인 외침을 전했다.

이 팬은 "손흥민이 경기 시작 20분 전 달에서 돌아왔어도 상관없다. 신발 신어! 넌 무조건 선발이어야 해"라고 진담 섞인 농을 던졌다.

/mcadoo@osen.co.kr

[사진] 아래는 BBC 캡쳐.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