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손흥민 활약에 흥분한 BBC...''러블리, 러블리 골''

기사입력 : 2019.10.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OSEN=이인환 기자] 손흥민(토트넘)의 골을 본 영국 언론의 평가는 '러블리, 러블리 골'이라는 찬사였다.

토트넘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3차전 즈베즈다전서 손흥민의 멀티골을 앞세워 전반을 3-0으로 마무리했다.

이번 시즌 최악의 부침을 겪고 있는 토트넘은 앞선 UCL 2경기서 1무 1패를 기록했다. 특히 바이에른 뮌헨에게 홈에서 2-7 대패를 당하며 큰 충격을 줬다.

만약 즈베즈다전도 무너진다면 조기에 UCL 무대를 떠날 수도 있는 상황. 궁지에 몰린 토트넘은 베스트 멤버로 반전을 노리고 있다.

자연스럽게 이번 시즌 토트넘서 가장 꾸준한 골감각을 보여주고 있는 손흥민도 출격했다. 그는 케인-알리-라멜라와 함께 공격진을 형성했다.

손흥민은 기대에 부응했다. 그는 1-0으로 앞선 전반 15분 라멜라가 오른쪽 측면으로 상대 수비를 유도한 다음 크로스를 올리자 받은 다음 왼발로 마무리하며 추가골을 작렬했다.

기세를 탄 손흥민은 전반 44분 마린의 실수를 틈타 공을 가로챈 은돔벨레의 패스를 받아 정확한 슈팅으로 멀티골을 완성했다.

2골을 추가한 손흥민은 유럽 무대 통산 121골을 기록하며 차범근이 보유한 한국인 유럽 최다 골 기록(121골)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영국 'BBC'의 활약에 흥분한 모습을 보였다. BBC는 손흥민의 첫 골 장면에서 "러블리, 러블리 골(That's a lovely, lovely goal)이다. 토트넘은 이전에 보여준 모습을 되찾고 있다. 어려운 상황에서 패스에 맞춰 기가 막히게 밀어 넣었다"라고 극찬했다.

너무나 손쉽게 넣은 두 번째 골 장면에 대해서 BBC는 "아주 간단하게 골을 넣엇다. 간결하다"라고 강조했다.

/mcadoo@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