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엘클라시코' 바르사-레알 10R, 12월 18일 연기 확정 [공식발표]

기사입력 : 2019.10.23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승우 기자] FC바르셀로나와 레알 마드리드의 라이벌 매치인 ‘엘클라시코’가 12월 18일로 연기되는 것이 확정됐다.

스페인왕립축구협회(RFEF)는 23일(이하 한국 시간) 오는 26일 예정되었던 바르셀로나와 레알의 프리메라리가 경기를 12월 18일로 연기했다고 발표했다.

스페인 대법원이 지난 14일 카탈루냐 자치정부의 전 지도부 9명에게 징역 9∼13년의 중형을 선고했다. 바르셀로나 중심의 카탈루냐 지방 곳곳에서 이를 규탄하는 대규모 시위가 이어졌다.

그 때문에 바르셀로나의 캄프누에서 열릴 레알과 엘클라시코 경기에 안전 문제가 제기됐다. 라리가 사무국은 당초 26일 경기를 마드리드의 산티아구 베르나베우에서 치를 것을 제안했지만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

바르셀로나와 레알 마드리드는 12월 18일 경기를 치르겠다는 의사를 축구협회에 전달했고, 이것이 받아들여졌다. / raul1649@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