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하우-나겔스만-안첼로티... 토트넘, 포체티노 대체할 감독 후보 물색

기사입력 : 2019.11.19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사진] 왼쪽부터 에디 하우, 율리안 나겔스만, 카를로 안첼로티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강필주 기자] 정말 토트넘이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과 결별하려는 것일까. 

19일(한국시간) 영국 매체 '메트로'는 '데일리 메일'을 인용, 토트넘이 포체티노 감독이 떠날 것에 대비하기 위해 3명의 후보를 검토 중이며 감독 교체는 시기의 문제일 뿐이라고 전했다.

토트넘은 이번 시즌 12경기 동안 승점 14(3승5무4패)를 쌓으며 14위에 그치고 있다. 지난 시즌 챔피언스리그 준우승팀이라고는 믿기 힘든 성적이다. 이 때문에 4년 연속 4강으로 인도했던 포체티노 감독의 입지도 크게 흔들리고 있다. 

기사에 따르면 포체티노 감독을 대체할 후보는 에디 하우 본머스 감독, 율리안 나겔스만 라이프치히 감독, 카를로 안첼로티 나폴리 감독이다. 하우 감독은 번리와 본머스를 맡으며 지도력을 인정받았다. 지난 3년 동안 본머스를 프리미어리그 중위권에 올려 놓았고 이번 시즌에도 승점 16(4승4무4패)으로 9위를 차지하고 있다.

나겔스만 감독은 호펜하임과 라이프치히를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현재 라이프치히는 승점 21(6승3무2패)로 묀헨글라드바흐에 이어 분데스리가 2위를 달리고 있다. 

안첼로티 감독은 유벤투스, AC밀란, 첼시, 파리 생제르맹(PSG), 레알 마드리드, 바이에른 뮌헨 등을 지휘하며 여러 차례 리그와 유럽을 제패한 명장이다. 이 매체는 토트넘이 시즌 도중 감독이 교체되더라도 안정적으로 팀을 이끌 것으로 보고 있다. 

[사진]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편 전 토트넘 감독인 해리 레드냅은 '더 선'과 인터뷰에서 토트넘이 시즌 도중 포체티노 감독을 경질하는 것은 미친 짓이라고 강조했다. 레드냅은 포체티노 감독에 대해 "그는 환상적인 감독이다. 누구도 그만큼 선수들을 잘 이끌 수 없다"면서 "그를 경질한다는 것은 내 방정식에 포함돼 있지 않다"고 설명했다.  /letmeout@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