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RSS 트위터 페이스북

Home>뉴스>스포츠일반

토트넘, 왓포드전 선발 라인업 공개... 손흥민 최전방 출격

기사입력 : 2020.01.18      기사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페이스북 공유

[OSEN=이인환 기자] 토트넘이 왓포드전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

토트넘은 18일 오후 9시 30분(한국시간) 영국 왓포드 비커리지 로드에서 열리는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3라운드 왓포드 원정 경기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

최근 리그 3경기에서 1무 2패에 그친 토트넘(승점 30)은 4위 첼시(승점 39)와 격차가 9점까지 벌어진 상황이다. 공수 불균형이 겹치며 중요한 순간마다 넘어지고 있다.

엎친데 덮친 격으로 토트넘은 지난 사우햄프턴전서 주포 해리 케인이 햄스트링 부상으로 결장했다. 당초 4월까지 결장으로 알려졌으나 일부에서는 시즌 아웃이라는 우려도 나오고 있다.

토트넘의 조세 무리뉴 감독은 겨울 이적 시장서 공격수 보강을 요청한 상태다. 그러나 아직 보강이 이뤄지지 않은 상황이기 때문에 손흥민을 필두로 기존 공격수들이 힘을 내줘야 한다.

이날 토트넘은 4-2-3-1 라인업을 공개했다. 최전방에 손흥민이 출격한다. 2선에서는 델레 알리와 에릭 라멜라, 루카스 모우라가 지원한다. 

중원에는 지오반니 로 셀소와 해리 윙크스가 나선다. 포백은 얀 베르통언-토비 알더베이럴트-자펫 탕강가-세르쥬 오리에가 형성한다. 골키퍼는 파울로 가자니가.

/mcadoo@osen.co.kr

Today 메인 뉴스
  • print
  • list

 

이슈! 있슈?
more